천주교 산본성당
로그인 정보수정 홈 관리자문의 사이트맵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비밀번호찾기

Alternative content

Get Adobe Flash player

 
Quick Menu
매일미사
성경검색
 
미사시간 안내
집,자동차축복안내
유아세례 안내
혼배 안내
장례 안내
미사와 전례
성사
세례성사
견진성사
성체성사
고해성사
병자성사
성품성사
혼배성사
주요기도문
매일미사
성경검색
신자가 되려면
세례성사
어린이의 세례
  신자 부모는 아기의 출생 후 될 수 있는 대로 빨리 세례를 받게해야 하며 100일을 넘기지 말아야 합니다(천주교 사목지침 47조). 아기가 사망할 위험이 있으면 지체없이 세례를 받게 해야 합니다. 아기는 부모가 비 가톨릭이거나 원치 않더라도 세례를 받게 할 수 있습니다(동 48조). 버려지거나 주운 아기는 세례 받은 사실이 불확실하면 세례를 받도록 하여야 합니다(동 49조). 유산된 태아가 살아 있으면 기형이나 형태를 갖추지 못하였어도 세례를 받게 해야 합니다(동 50조). 아이가 세례를 받기 위해서는 부모 중 적어도 한 사람 또는 부모를 합법적으로 대신하는 이의 동의가 있어야 하며, 아기가 가톨릭 신앙을 가지고 양육될 것이라는 희망이 있어야 합니다. 미성년자가 세례 받기를 원하는 경우에는 가능한 한 부모의 동의가 있어야 합니다(동51조).
아기의 세례는 본당에서 지정된 날에 여럿이 함께 받을 수 있도록 미리 신청해야 합니다. 부모와 대부모는 이 성사의 의미와 이에 따른 의무를 합당하게 준비해야 합니다(동 52조).
 
어른의 세례
  어른이 세례 받기 위해서는 세례 받을 뜻을 밝히고 합당한 신자 생활을 할 사람으로 인정받아야 합니다. 예비신자는 세례받기 전에 미신과 죄악의 생활을 청산하며 덕을 닦고 하느님을 생활로써 증거하도록 해야 합니다. 사제는 세례 받을 예비신자의 혼인 관계에 대하여 확실히 알아보아야 합니다(동 53조). 예비신자들은 신자 생활을 위한 준비기간으로 적어도 6개월간 매주일 미사에 참례하고 필요한 교리를 받아야 합니다. 통신교리를 하는 사람도 이에 준합니다. 노인의 경우에는 그 사람의 건강과 지적 수준을 고려하여 예비 기간을 조정할 수 있습니다(동 54조).

죽을 위험이 있는 사람은 다음과 같은 조건이 있습니다.
우선 의식이 있는 경우 ① 세례받을 의사를 확인하고, ② 적어도 천주존재, 삼위일체, 강생구속, 상선벌악(償善罰惡)의 기본교리와 할 수 있다면 성체 교리를 설명하여 그 믿음을 확인하고, ③ 죄를 뉘우치도록 인도하고 세례를 주어야 합니다. 의식이 없는 경우에는 평소에 세례 받을 의사가 있었음을 추정할 수 있고 죄를 뉘우치는 마음이 추정된다면 조건부로 세례를 줄 수 있습니다. 임종 세례자가 건강을 회복한 경우에는 적절한 교리 교육을 실시한 뒤 적당한 시기에 보충 예식을 거행하며 다른 성사도 받게 합니다.
(동 55조)

장애인의 경우에도 가능한 대로 필요한 교육을 실시한 후 세례를 받게 해야 합니다. 전면적인 장애인에 대한 세례는 어린이의 세례에 준합니다. 부분적 정신 장애인에게는 가능한 대로 교육을 실시하고 의사표시가 있은 다음 세례를 받게 해야 합니다.
(동 56-57조)

성공회의 성직자가 집전한 세례는 유효한 것으로 인정합니다. 다만 세례 문서가 없으면 어른의 경우에는 본인이, 어린이의 경우에는 신빙성이 있는 증인이, 그가 받은 세례의 예식을 설명하여 그 세례가 유효하게 집전되었음을 증언해야 합니다(동 58조).
기타 다른 개신교에서 세례를 받은 경우 천주교회에서 인정하지 않으므로 다시 받아야 합니다(동 59조). 성공회에서 받았다 하더라도 천주교회 신자로 정식으로 등록하기 위해서는「일치예식」을 해야 합니다(동 62조).
 
대부모
  세례 받는 사람은 대부나 대모 한 사람만 세우거나 대부모를 함께 세울 수 있습니다. 대부모가 되기 위해서는 세례와 견진성사를 받고 모범적 생활을 하는 만 14세 이상된 사람이라야 합니다. 그러나 성직자나 수도자는 대부모가 될 수 없습니다(동64조).

세례성사를 받기 위한 보다 자세한 절차는 본당 사무실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관리자메일